'힘쎈여자 강남순' 이유미 X 옹성우, 설렘이 美 쳤다! 수사도 사랑도 올킬! ‘설렘 자극’ 모먼트 3

노범석 | 기사입력 2023/11/17 [09:23]

'힘쎈여자 강남순' 이유미 X 옹성우, 설렘이 美 쳤다! 수사도 사랑도 올킬! ‘설렘 자극’ 모먼트 3

노범석 | 입력 : 2023/11/17 [09:23]

▲ [사진제공= JTBC ‘힘쎈여자 강남순’ 방송 화면 캡처]


[시사안전뉴스=노범석] ‘힘쎈여자 강남순’ 이유미, 옹성우가 괴력만큼이나 강력한 설렘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JTBC 토일드라마 ‘힘쎈여자 강남순’(극본 백미경, 연출 김정식·이경식, 제작 바른손씨앤씨·스토리피닉스·SLL)가 회를 거듭할수록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모녀 히어로의 거침없는 활약에 지난 12회 시청률이 수도권 9.0%, 분당 최고 10.0%(닐슨코리아, 유료가구 기준)를 기록하며 호평 속 비지상파 1위를 이어갔다.

모녀 히어로가 선사하는 통쾌한 카타르시스뿐만 아니라, ‘순식커플’ 강남순(이유미 분)과 강희식(옹성우 분)의 직진 로맨스는 유쾌한 설렘을 더하고 있다. 서로에게 ‘심쿵’하면 울리는 말(馬) ‘빠빠’의 종소리는 기분 좋은 웃음을 유발하기도.

솔직해서 더 강력한 강남순과 강희식의 ‘힘쎈’ 플러팅 역시 화제다. 이에 종영을 4회 앞두고 시청자들의 광대 미소를 유발한 ‘설렘’ 모먼트를 짚어봤다.

# 훅 들어오는 강남순의 돌직구 고백 혹은 플러팅(?) “그냥 나 사귀면 되지!”

강남순과 강희식은 서로에게 힘이 되어 주는 안식처이자 든든한 지원군이다. 소외된 약자들 곁에서 빛이 되고 싶다는 강남순. 그 꿈을 돕겠다는 강희식의 한 마디는 따스한 설렘을 안겼다.

서로에게 향하는 마음을 자각하지 못한 두 사람. 강남순의 돌직구 고백은 관계의 변화를 일으켰다. 강희식이 무심결에 뱉은 “너 볼 빨개지니까 좀 예쁘다”라는 말에 두근거림을 느낀 강남순. 낯선 감정에 당황한 강남순이 몽골에 볼 빨간 여자들 많다고 둘러대자 강희식은 몽골에 한 번 가봐야겠다며 맞받아쳤다.

강희식의 농담에 다급해진 강남순은 속마음을 들키고 말았다. “가긴 어딜가. 그냥 나 사귀면 되지!”라는 돌직구 고백으로 강희식의 마음에 종소리를 울린 것. 강남순은 ‘비 참드 해르태’라며 몽골어로 사랑한다는 마음을 전했다. 강남순과 강희식의 설레는 변화는 시청자들을 미소 짓게 했다.

#’순식커플’ 강남순 X 강희식의 두근두근 첫 입맞춤 “나 한 입 주라”

강남순과 강희식은 말하지 않아도 통하는 사이가 됐다. 집까지 데려다준다는 류시오(변우석 분)의 말에 강남순은 당황했고, 강희식이 위기를 바로 감지했다. 자신의 집으로 가라고 알려준 것. 위기를 벗어난 강남순은 긴장이 풀린 채 강희식의 집에서 잠이 들어버렸다.


세상 편하게 잠이든 강남순을 바라보다 얼떨결에 입맞춤을 하게 된 강희식. 갑작스러운 첫 입맞춤에 두근거림을 감추지 못하는 강남순과 강희식의 모습이 풋풋함을 더했다. 쑥스러운 마음에 배가 고프다며 화제를 바꾸는 강희식에게 강남순은 장난을 멈추지 않았다.

“나 한 입 주라”는 강남순의 사랑스러운 장난에 강희식의 진심 버튼이 제대로 눌리고 말았다. 강남순에게 기습 입맞춤을 한 강희식. ‘순식커플’의 달콤한 입맞춤에 시청자들 역시 ‘심쿵’했다.

# “지금부터 힘쓰지 마” 강희식의 밀당 없는 직진 모드 ON

강희식은 폭주하는 류시오로부터 강남순을 지키기 위해 노력했다. 류시오가 ‘강남순 패밀리’를 해치려 한다는 것을 알게 된 강희식은 강남순에게 당분간 자신의 집에서 지낼 것을 제안했다.

가족들의 안전을 위해 강희식의 집에서 지내게 된 강남순. 소파에서 잠든 강희식을 발견한 강남순은 그를 안아들고 침실로 향했다. 잠이 깬 강희식은 강남순을 붙잡아 자신의 옆에 앉혔다. 이어진 강희식의 직진은 설렘을 한껏 끌어올렸다.

“지금부터 힘쓰지 마”라면서 강남순에게 입을 맞추는 강희식의 모습은 앞으로의 이야기를 더욱 기대케 했다. ‘사랑하는 남자와 첫날밤을 보낼 것’이라는 강남순의 비범한 각오에 당황했던 강희식의 변화, 밀당 없는 직진이 더욱 설레는 이유다.

한편, 강남순과 황금주(김정은 분), 강희식이 ‘마약 빌런’ 류시오와 화끈한 전면전을 시작했다. 두고 연구소에 수상함을 감지한 강남순, 마약 유통책 태리(한다희 분) 검거에 성공한 황금주와 강희식의 활약은 짜릿했다. 그런 류시오의 반격도 만만치 않다. 이들의 맞대결이 어떤 결말을 맺을지 궁금해진다.

JTBC 토일드라마 ‘힘쎈여자 강남순’ 13회는 오는 18일(토)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