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가을철 쯔쯔가무시증 등 예방 및 주의 당부

야외활동 후 10일 이내 고열, 발진, 근육통 등 증상 시‘의심’

김병순 대기자 | 기사입력 2023/11/12 [18:24]

울산시, 가을철 쯔쯔가무시증 등 예방 및 주의 당부

야외활동 후 10일 이내 고열, 발진, 근육통 등 증상 시‘의심’

김병순 대기자 | 입력 : 2023/11/12 [18:24]

▲ 울산시청


[시사안전뉴스=김병순 대기자] 울산시는 최근 지역 내 '쯔쯔가무시증',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SFTS)' 등 진드기 매개 감염병 환자가 늘어남에 따라 감염병 예방에 주의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6일 기준으로 지역 내 쯔쯔가무시증 환자는 51명(9월까지 8명, 10월부터 43명),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SFTS) 환자는 3명 등 총 54명이다.

이중 털진드기의 유충에 물릴 경우 발생하는 쯔쯔가무시증의 84.3%인 43명이 10월~ 11월 발생했다.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은 작은소피참진드기에게 물리면 감염될 수 있으며 가을철에 많이 발생한다.

이들 감염병은 현재 치료제와 예방 백신이 없으므로 ‘진드기’에 물리지 않는 것이 최선의 예방법이다.

야외활동 후 진드기에 물린 자국이 관찰되거나, 10일 이내 발열, 발진 등 증상이 나타나면 병을 의심하고 의료기관을 방문해 초기에 적절한 치료를 받아야 한다.

울산시는 진드기 매개 감염병을 예방하기 위하여 각종 보건사업 홍보관 운영 시 시민 대상 진드기 기피제를 배부하고, 동천강 산책로 등에도 74대의 기피제 분사기를 설치하여 시민들이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울산시 관계자는 “추수기 및 단풍철에는 털진드기와 접촉 확률이 높아짐에 따라 위험환경 노출을 최소화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라며 “농작업 및 야외활동 시에는 긴소매 옷을 착용하는 등 예방수칙을 잘 지켜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뉴스종합 많이 본 기사
Subquery returns more than 1 row
select uid,name,title,section,section_k,count+(select read_count from news_report where news_report.news_uid = ins_news.uid) as count from ins_news where (section='sc1' and wdate > 1706297403 ) order by count DESC,uid DESC LIMIT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