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씽: 그들이 있었다2’ 영혼 보는 고수, 실종 아동과 신비로운 마주침! 1차 티저 영상 공개!

노범석 | 기사입력 2022/11/22 [10:00]

‘미씽: 그들이 있었다2’ 영혼 보는 고수, 실종 아동과 신비로운 마주침! 1차 티저 영상 공개!

노범석 | 입력 : 2022/11/22 [10:00]

▲ tvN 새 월화드라마 ‘미씽: 그들이 있었다2’ 스페셜 포스터


[시사안전뉴스=노범석] tvN 새 월화드라마 ‘미씽: 그들이 있었다2’의 1차 티저 영상과 스페셜 포스터가 공개돼 이목이 집중된다.

tvN 새 월화드라마 ‘미씽: 그들이 있었다2’(연출 민연홍 이예림/극본 반기리 정소영/기획 스튜디오 드래곤/제작 메이스엔터테인먼트 두프레임/이하 ‘미씽2’)는 사라진 사람들, 새로운 영혼 마을, 그들의 간절함에 오지랖 재발동한 '영혼 보는 콤비'의 판타지 추적극.

지난 2020년, ‘산 자와 망자가 함께하는 추적’이라는 휴머니즘, 판타지, 미스터리를 절묘하게 섞은 스토리텔링과 고수-허준호의 찰떡 브로맨스로 입소문을 불러일으킨 ‘미씽: 그들이 있었다’가 시즌2로 돌아온다.

그런 가운데 ‘미씽2’ 측이 21일(월) 공개한 1차 티저 영상에는 오지랖 재발동한 영혼 보는 사기꾼 김욱(고수 분)과 실종 아동의 만남이 담겨 눈길을 끈다. 김욱은 길거리의 수많은 군중 사이에서 자신의 실종 전단을 보고 있는 아이와 마주하고 멈춰 선다.

이어 그는 전단지 뒷면에 쓰인 ‘아저씨 저 좀 찾아주세요’라는 아이의 간절한 문구를 보고 따뜻한 시선으로 아이와 눈을 맞춰 보는 이들의 마음마저 먹먹하게 한다. 그리고 이때 앉아있는 아이를 비켜가지 않고 그대로 통과하는 사람들로 인해 아이가 영혼이었다는 반전이 드러나 이목을 사로잡는다.

무엇보다 단단하게 빛나는 김욱의 눈빛과 “사라진 그들을 다시 만나다”라는 내레이션에서 사라진 이들을 꼭 찾아주겠다는 그의 다짐이 느껴져 극 중 김욱의 활약을 기대하게 한다.

이와 함께 실종 아동 전단이 붙은 보호수의 신비로운 자태가 담긴 ‘미씽2’의 스페셜 포스터가 공개돼 관심을 높인다. 실종자들을 찾길 바라는 염원과 찾을 수 있다는 희망처럼 보호수의 갈라진 틈 사이로 뿜어져 나오는 밝고 찬란한 빛이 시선을 떼지 못하게 만든다. 동시에 캄캄한 밤중에도 반짝이는 빛으로 둘러싸인 보호수가 극 중 어떤 매개체가 될 지에도 궁금증이 쏠린다.

한편 tvN 새 월화드라마 ‘미씽: 그들이 있었다2’는 오는 12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