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2022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돌입

토론기반 훈련, 현장대응 실제 훈련 등 생활 속 다양한 재난에 대응한 훈련 전개

문성준 | 기사입력 2022/11/14 [15:05]

대전 동구, 2022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돌입

토론기반 훈련, 현장대응 실제 훈련 등 생활 속 다양한 재난에 대응한 훈련 전개

문성준 | 입력 : 2022/11/14 [15:05]

▲ 지난해 재난대응 안전한국 훈련 모습


[시사안전뉴스=문성준] 대전 동구는 14일부터 18일까지 5일간 2022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한다.

이번 훈련은 복합 재난 상황에서 실전 위주 훈련으로 재난 대응체계를 점검하고 주민들의 활발한 참여를 통해 재난에 스스로 대처할 수 있는 능력을 배양하고자 마련됐다.

구는 초기대응 역량을 강화하는 데 초점을 두고 구민과 함께하는 체감형 훈련을 통해 실전 대응능력을 높인다는 방침으로 이를 위해 안전한국훈련 체험단도 운영한다.

훈련은 15일 가스폭발 대형화재 토론기반 훈련을 시작으로 17일에는 동구 구도동에 위치한 아름다운복지관에서 소방서와 경찰서 등 22개 기관·단체가 참여한 가운데 가스폭발 대형화재 현장대응 실제 훈련을 실시한다.

또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기간 중 다중이용시설 3곳 이상에서 불시 대피훈련을 실시하며 18일 훈련 자체평가 회의를 끝으로 안전한국훈련을 마무리 할 계획이다.

박희조 동구청장은 “올해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통해 모든 재난에 빈틈없이 대응하는 능력을 배양하고자 한다”라며 “관계기관 및 민간단체와 협업체계를 다시 점검해 재난대응 능력을 보완하는 등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동구를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