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 2022년 하반기 수시인사 단행

이상섭 | 기사입력 2022/11/11 [14:46]

김제시, 2022년 하반기 수시인사 단행

이상섭 | 입력 : 2022/11/11 [14:46]


[시사안전뉴스=이상섭] 김제시는 민선8기 실적주의ㆍ능력주의를 바탕으로 5급 2명, 6급 6명 등 총 61명을 승진자로 내정했다.

시는 지난 10일 개최한 인사위원회의 승진심사 기준과 심의 결정된 승진 내정자를 공개했으며, 특히 5급 승진자로 이승곤 팀장과 진영환 팀장, 6급 승진자로 서승희 주무관이 내정되어 이목을 끌었다.

이승곤 팀장은 시 역점 추진사업인 청년창업ㆍ청년일자리 분야의 팀장으로 코로나19 여파로 창업과 일자리가 줄어든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소기의 성과를 일궈낸 점을 인정받아 부서의 주무팀장이 아님에도 발탁 승진된 것이라 평이다.

진영환 팀장은 그간 기피‧격무부서로 꼽히던 환경과, 청소자원과에서 장기간 묵묵히 청소행정팀을 이끌어온 성과와 노고를 인정받았는 후문이다.

이로써 김제시가 대규모 국가예산 확보 등 외부적으로 화려한 성과 외에도 시민과 가장 밀접한 현장행정 부서의 실적과 성과도 두루 고려하여 승진인사를 단행했다고 볼 수 있다.

또한 이번 6급 승진 내정자 6명에 대해서는 승진서열을 기준으로 삼되 기피‧격무 업무를 수행하고 있는 직원에 대한 발탁 승진이 있었고, 소수직렬에 대한 안배가 있었다.

정성수 시장은 “열심히 일하는 직원이 인정받는 성과중심의 인사시스템이 정착이 되어야 ‘일하는 조직’으로 변화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일하는 조직문화로 시민이 행복한 김제시를 만들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