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풍양보건소, 코로나19 먹는 치료제 투약 예행 연습 실시

‘재택 치료자 관리에 철저를 기하다!’

김병순 대기자 | 기사입력 2022/01/12 [17:30]

남양주풍양보건소, 코로나19 먹는 치료제 투약 예행 연습 실시

‘재택 치료자 관리에 철저를 기하다!’

김병순 대기자 | 입력 : 2022/01/12 [17:30]

재택 치료자 건강 관리 세트 및 음성 동거 가족 개인 보호구 세트 사진


[시사안전뉴스=김병순 대기자] 남양주풍양보건소는 코로나19 경구용(먹는) 치료제 첫 국내 반입에 앞서 12일 치료제 투약 예행 연습을 실시했다.

이번 예행 연습은 남양주풍양보건소 내 코로나19 감염병 전담 조직인 역학조사팀 및 재택치료TF팀과 협력 의료 기관, 지정 약국의 협업으로 진행됐다.

경구용(먹는) 치료제는 증상이 나타난 지 5일 이내에 복용해야 하며, 남양주풍양보건소는 기초 역학조사 및 환자 초기 분류 일정을 최대한 단축해 코로나19 양성 판정 후 확진 당일에 치료제를 환자에게 전달해 성공적으로 예행 연습을 완료했다.

한편, 남양주풍양보건소는 지난해 9월 재택치료TF팀을 신설해 입원 요인이 없는 모든 확진자를 대상으로 재택 치료를 실시하고 있으며, 관내 협력 의료 기관 4개소 의료진과 함께 하루 2회 이상 건강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필요한 경우 대면 진료를 연계해 재택 치료자 관리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